이펙터 20

HX Stomp 영입!

HX STOMP 를 영입했다. 한창 일본 불매 운동 중에 이래도 되나 싶긴 하지만, 사실 대체제가 없는 게 아쉬울 뿐이다.- Line6 는 2013 년에 Yamaha 에 인수된 회사이다.- Steinberg 도 Yamaha 거고... 아주 다 해먹어라.- 국내에서도 제대로 된 멀티 이펙터 하나 내줬으면 좋겠다. 물론 힘들겠지만 ㅠ_ㅠ 다시 밴드를 함에 있어 페달보드가 굉장히 필요해졌고, 멀꾹이의 조합을 생각했을 때 가장 합리적이고 유연한 기능을 제공하는 녀석이 이 녀석이다. 엄청 잘 팔리고 있는 귀한 몸으로, 받아서 잠시 만져보니 왜 그렇게 팔리는지 이해가 간다.힐릭스의 기능적 축소판이라기보다 그냥 덩치 작은 힐릭스다.오히려 작은 덩치 때문에 꾹꾹이들 사이에서 굉장히 유연하게 녹아들어 간다. 오래 사용해..

현재의 페달보드 - 저렴이들의 향연 -

2019년 2월 현재의 페달보드 사진을 올려본다. 시그널은 튜너 -> 노아삭 옐로우 '황' -> 구야톤 메탈몬스터 -> 튜브존 -> 노아삭 디스토션 'B' -> 베일톤 코랄모드. 대부분 기존에 사용하던 페달이 아니다.딱 봐도 라이브를 안하는게 티 나는 페달 구성이랄까? 그렇다. 요즘은 밴드도, 라이브도 당연히 하지 않는다. 저걸 들고 다닐 일은? 역시 없다.그냥 앰프로 연습할 때를 대비해 짜 놓았지만, 사실 기타도 손 놓은지 몇 개월 되었다.한 동안 여러 일이 있은 이후, 나의 음악 생활에는 큰 변화가 있었다. 기타는 손에 잡지 않았고, 페달은 모두 중고로 팔았다. 이제 안팔리는 녀석들과 아끼는 녀석들만 남았고, 가끔 기타를 잡을 때면 앰프보다는 오디오 인터페이스에 직접 기타를 물리곤 한다. 언젠가 다시..

연습 시, 기타 톤(Tone)에 관하여...

가끔 받는 질문 중에 "연습할 때, 꼭 앰프를 연결해서 연습해야 하는가?" 라는 질문을 받곤 합니다. 오늘의 깨알팁에서는 이 질문에 대답과 함께 연습 시, 톤에 관해 정리해 보겠습니다. 연습하는데 꼭 앰프를 연결해야 하는가? 우선 "네!" 라고 대답하고 싶습니다. 아주 특수한 상황, 앰프를 연결할 수 없는 환경이 아니라면 무조건 앰프를 연결해서 연습할 것을 권하고 싶습니다. 앰프를 연결하지 않으면 들리지 않는 소리들이 생각보다 많습니다. 특히 뮤트나 연습할 때 발생하는 잡음들은 앰프를 연결하지 않는다면 거의 모니터링이 불가능합니다. 당연히 같은 프레이즈를 두 번, 세 번 다시 연습해야 하는 상황이 발생합니다. 심하면 잘못된 버릇도 생길 수 있습니다. 앰프는 연결했다. 그럼 이펙터는 어떻게 해야...? 앰..

장비의 지름과 자신의 사운드 발전 상관관계

여러분은 얼마나 많은 장비를 사용하고 계시는가요? 제 블로그에 오시는 분 중, 높은 비율은 특정 장비에 관심을 가지고 들어오십니다. 많은 종류의 기타와 앰프, 이펙터까지... 자잘한 피크부터 사운드에 영향을 미치기에, 많은 분이 다양한 장비를 찾아, 멈추지 않는 여행을 하고 있죠. 저 역시 정말 많은 장비를 사용해봤고, 지금도 많은 장비와 함께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장비의 영입이란? 악기의 구매는 굉장히 복합적인 심리에 의해 일어난다고 생각합니다. 특정 사운드를 원해서, 이뻐서, 편리해서, 싸서... 등등... 이유야 셀 수 없이 많죠. 기술적인 부분과 감성적인 부분이 한 점에 모여 있는 장르기에 어쩌면 당연한 것 같기도 합니다. 저 같은 경우를 예를 들어보겠습니다. 일단 기타평민의 장비 영입 시퀀스는 ..

취미는 기타로 정했어! 그렇다면 무엇을 연주할 것인가?

기타의 종류는 매우 많습니다. 기타평민이 나름대로 끄적거린 포스팅을 보고! 취미로 기타를 치기로 했다면, 이제 다음 고민이 시작됩니다. 기타라는 취미를 가지는 데 있어, 큰 장점이라고 했던 엄청난 양의 악기들이 이제 즐거운 고민거리로 다가왔으니까요. 일렉기타, 흔히 통기타라 불리는 어쿠스틱 기타, 그리고 저음을 담당하는 베이스 기타까지... - 여기서 베이스 기타는 일단 제외하겠습니다. - 살짝 폭을 좁혀 보겠습니다. 어쿠스틱 기타, 일렉트릭 기타. 간단한 통칭으로 통기타, 일렉기타로 부르겠습니다. 아래 사진을 보시면 두 가지 기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왼쪽부터 통기타, 일렉기타 입니다. 이 정도는 기타에 관심이 크게 없으셔도 아시는 분들도 많습니다. 그렇다면 둘의 큰 차이점은 어떤 것이 있을까요? 각자..

취미로 기타는 어떠신가요?

취미 하나씩은 다들 있으시지요? 여러분은 어떤 취미를 즐기고 있으신가요? 저는 기타평민이란 닉네임에서도 알 수 있듯 'Guitar' 라는 악기를 오랜 시간 즐겨오고 있습니다. 취미의 취미? 로 기타평민's 뮤직라이프 / 컴기타닷끔 / comguitar.com 을 운영하고 있기도 하고요. Google 에서 'hobby' 만 쳐봐도 나오는 다양한 취미들. 자~ 각설하고! 자신의 직업에 열중하고 남는 시간을 이용해, 즐기는 취미는 굉장히 많은 도움이 됩니다. 일에 관한 스트레스를 해소하는데도 좋고, 자기계발에도 더없이 좋은 것이 '취미를 가진다' 죠. 때로는 커뮤니티 형성으로, 또 다른 건전한 사회생활로 이어지기도 합니다. 친구나 동종업계의 동료들을 벗어나, 자신과 다른 삶을 사는 사람들과 '취미' 라는 공통..

아무나 치는 기타 2017.03.31 (2)

Strymon SUNSET dual overdrive / 스트라이먼 선셋 듀얼오버드라이브

Strymon SUNSET dual overdrive / 스트라이먼 선셋 듀얼오버드라이브 2번째 드라이브 페달 본격적으로 스트라이먼에서 드라이브도 점령해갈 생각인가 봅니다. 최근 출시했던 Riverside에 이어, 새로운 드라이브 페달을 출시 했습니다. Strymon SUNSET dual overdrive 입니다. 스트라이먼은 전신인 데미지 컨트롤에서 스트라이먼으로 바뀌고 공간계를 주로 생산했는데요. 요즘 들어, 슬금슬금 드라이브 페달도 생산하고 있습니다. 리버사이드가 시작을 알리고 선셋이 본격적인 점령에 나설 것 같네요. 아래는 사운드 샘플 및 관련 영상입니다. 듀얼 클래식 오버드라이브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 A, B 채널로 이루어진 오버드라이브 페달입니다. 채널 마다 3가지 모드를 지원하고 A->B ..

Boss Distortion DS-1 / 보스 디스토션 DS-1

Boss Distortion DS-1 / 보스 디스토션 DS-1 가장 오래 살아남은 디스토션 페달... BOSS DS-1 은 보스 콤팩트 페달의 시작인 1977년 다음 해인, 1978년에 발매된 보스 대표 콤팩트 페달입니다. 후끈한 디스토션 사운드로 지금도 많은 플레이어에게 사랑받고 있는 모델입니다. 보스 초기 페달 중, 유일하게 현재까지 생산되고 있는 진정한 강자라 할 수 있겠습니다. 디스토션이라는 이미지를 생각할 때, 가장 먼저 떠올리는 페달이기도 하니 어쩌면 당연할지도 모르겠네요. DS-1 의 사운드 평가 사운드의 특성에 관해선 '쌀 씻는 소리가 난다.', '촌스러운 빈 디스토션 소리.', '시원하다 못해 차가운 소리', '진공관과 물려야 나는 후끈한 크런치' 등... 온갖 평가를 다 받는 페달입니..

평민DB/Effect 2017.03.07

Ibanez TubeScreamer Series / TS9 / TS9DX / TS808 / TS mini / 튜브스크리머

Ibanez TubeScreamer Series / TS9 / TS9DX / TS808 / TS mini / 튜브스크리머 유구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튜브스크리머! 진공관 오버드라이브 사운드를 재현하고, 이제는 'TS 계열'이라고 불리며, 자신만의 아이덴티티를 구축하고 있는 Ibanez Tube Screamer, TS 시리즈 입니다. 1979년 TS808 의 등장 이후, 1982년 TS9 으로 변경 발매, 터보 모드의 TS9DX, TS9 과 TS808 의 복각과 최근 발매한 TS Mini 까지 튜브스크리머 계열 이펙터들은 자신의 역사를 꾸준히 계승하며 발전, 복각, 재창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각 모델마다 조금씩 차이는 있지만, 대부분의 튜브스크리머 계열 (이하 TS 계열) 이펙터들의 특징은 몇 가..

평민DB/Effect 2017.03.06

Dr. No Effects TURD FUZZ / 당황스런 디자인의 퍼즈 이펙터

Dr. No Effects TURD FUZZ / 당황스런 디자인의 퍼즈 이펙터 처음 사진 보고 깜놀했습니다. 똥.덩.어.리~ 이름 그대로 똥덩어리 퍼즈 이펙터가 등장했습니다. 신선한 외관의 이펙터를 만드는 Dr. No Effects 에서 정말 당황스러운 외관의 퍼즈 이펙터를 내놨네요. 그런데 이게 어울립니다;;; FUZZ 라니요... 뭔가... 똥덩어리로 표현된 퍼즈... 잘 어울리지 않나요? ㅋㅋㅋ 겉 모양은 특수 재질로 되어 있다고 하네요. 부드러운 스펀치(발포 재질 같은?)와 같은 질감이라, 밟는 느낌이 그리 기분 좋을 것 같진 않습니다. 아무래도 모양이 모양이다 보니;;; 첨부영상을 보시면 정중앙부를 밟아야만 동작하게 되어 있네요. 이펙터 On/Off 는 옆에 붙은 파리에 LED 의 점등으로 알 ..